컨텐츠상세보기

글로스터의 재봉사 (한글판)
글로스터의 재봉사 (한글판)
  • 저자<베아트릭스 포터> 저/<김민지> 역
  • 출판사더클래식
  • 출판일2013-09-12
  • 등록일2021-11-22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생쥐들의 은혜 갚기 대 작전!

베아트리스 포터의 동화를 한국어와 영어, MP3 파일로 만날 수 있는 세트. 옷 제작기간을 맞추지 못한 재봉사 할아버지와 이를 도우려는 생쥐들의 이야기가 실렸다. 의인화 한 동물들의 세계와 생동감 넘치는 그림은 아이들의 풍부한 상상력을 자극한다. 또한 크리스마스의 배경과 함께 운율을 살린 동물들의 말은 환상적인 분위기를 만든다. 양장 한글판과 무선 미니북 영문판이 수록되었다.

저자소개

1866년 런던에서 부유한 법률가의 딸로 태어났다. 그 시대의 상류층 자녀들처럼 베아트릭스도 학교에 가지 않고 가정교사에게 공부를 배웠다. 어린 시절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으며, 그녀의 아버지는 딸의 예술적 재능을 키워주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

1893년 옛 가정교사의 아들 노엘이 몸져 눕게 되자, 용기를 주기 위해 '피터'라는 이름의 토끼가 등장하는 그림 이야기 편지를 보냈다. 이 편지가 바로 '피터 래빗' 시리즈의 시작이다. 몇 년 후, 베아트릭스 포터는 프레드릭 워렌사와 이 편지를 토대로 색깔을 입혀서 그림책을 만들기로 한다. 1902년 '피터 래빗' 시리즈의 첫 권인 『피터 래빗 이야기』가 출간되고, 초판이 수천 권이 팔릴 만큼 큰 인기를 얻었다.

1912년 47세의 나이로 윌리엄 해리스와 결혼했고, 레이크 드스트릭트에서 땅과 가축을 돌보며 23권의 '피터 래빗' 시리즈의 그림책을 그렸다. 그녀는 자신이 살고 있는 레이크 지방의 개발에 거세게 반대해 평생을 자연보호 운동에 힘쓰고, 500만 평에 이르는 땅과 농장, 저택 등의 재산을 영국의 자연보호 단체인 내셔널 트러스트에 기증했다. 1943년 10월, 77세의 나이로 조용히 눈을 감았다. 포터의 시신은 화장 한 후, '피터 래빗' 시리즈의 무대이자, 평생 자신의 삶의 터전이기도 한 레이크 디스트릭트 숲 속에 뿌려졌다.

비아트릭스 포터의 그림책은 생생한 동물들의 모습과 조용하고 소박하며 아름다운 전원을 배경으로 한 밝고 생명력 있는 스토리로 구성되어 있다. 그 속에는 자연 보고 정신이 깃들여 있으며, 동물들의 세계와 생태를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통해 자연스럽게 이해할 수 있게 만든 최초의 그림책이다.

한줄 서평